플란다스의 개 (2000) - 키노라이츠
플란다스의 개 (Barking Dogs Never Bite)
코미디 / 2000

개요
코미디, 드라마, 한국, 108분, 12세 이상 관람가, 2000.02.19 개봉
감독
봉준호
배우
이성재
배두나
변희봉
김호정
김뢰하
고수희
시놉시스
조용한 중산층 아파트, 백수와 다름없는 시간강사 고윤주(이성재 분)는 개소리에 괜히 예민해져서 방바닥에 엎드려서 소리를 들어보고 천장에서 소리를 들어보려고 하지만 개소리의 진원지를 알지 못한다. 할 수 없이 평소대로 버려도 아무도 안주워갈 슬리퍼에 츄리닝을 입고 밖으로 나가 분리수거를 하고 터덜거리며 들어오던 중 바로 옆집 문앞에 서 있는 강아지를 발견한다. 윤주는 그 개를 납치, 지하실로 뛰기 시작한다. 차마 죽이지는 못하고 지하실에 가둬버리는 윤주.

한편 아파트 경비실엔 경리 직원 박현남(배두나 분)이 있다. 그날도 지루하게 낱말맞추기나 하고 있는 현남에게 꼬마 슬기가 삔돌이를 찾는 전단을 가지고 온다. 온 동네에 전단을 붙이는 현남. 어쩌면 교수가 될 수도 있다는 희망적인 소식을 안고 한잔한 윤주. 집에 돌아와 임신한 아내의 배에 대고 속삭이고 있는데, 강아지 짖는 소리가 들린다. 급하게 달려나간 아파트 사방에 강아지 찾는 전단이 붙어있고 이렇게 써 있다. "특징: 성대수술로 짖지 못함". 그러나 지하실의 강아지는 온데간데 없이 사라지고 신경질적인 목소리의 주인이 아래층에 사는 할머니의 강아지임을 알게 된 윤주는 호시탐탐 그 개를 노리는데.

점점 늘어가는 강아지 실종사건. 사건이 마구 번져 가는 듯 보이던 어느날, 친구 뚱녀에게 들은 현남은 망원경을 들고 옥상에 올라갔다가 건너편 옥상에서 한 사내가 개를 죽이는 장면을 목격한다. 용감한 시민상을 타서 텔레비젼에 출연하는 것이 꿈인 우리의 현남. 이 기회를 놓칠 수 없다. 뚱녀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정체를 알 수 없는 괴사내를 쫓기 시작하는데.
93.88%
3.5점
키노라이트 분포
3개
46개
별점 분포
리뷰
8

알비 님의 리뷰
2019.07.15 17:27:07
특이해 ㅎㅎ 첫작품부터 꾸준하기는 쉽지않은데
해당 리뷰에는 스포일러가 포함되어있습니다.
이규원 님의 리뷰
2019.05.24 22:48:48
처음부터 비범했던 봉준호. 서스펜스부터 플롯까지 모두 탁월하다
해당 리뷰에는 스포일러가 포함되어있습니다.
A-Pak 님의 리뷰
2018.05.16 22:00:04
딸기 케익의 핵심은 딸기였는데
해당 리뷰에는 스포일러가 포함되어있습니다.
2018.03.22 04:30:39
한줄평
- 현남처럼 망했더라도 기분좋게 시작을 알린 봉준호

블로그 리뷰
- https://blog.naver.com/themadmoonio/221041881122
해당 리뷰에는 스포일러가 포함되어있습니다.
선우 님의 리뷰
2018.02.16 11:24:15
전체적으로 잘 만든 (엇박자) 블랙 코미디. 다만 다소 길다.
해당 리뷰에는 스포일러가 포함되어있습니다.
타잔 님의 리뷰
2018.01.08 17:09:30
봉준호의 낌새를 느낄 수 있다. 충분히.
해당 리뷰에는 스포일러가 포함되어있습니다.
이도욱 님의 리뷰
2018.01.06 00:36:30
자신의 색깔을 당당히 드러내는 그의 품격있는 초석
해당 리뷰에는 스포일러가 포함되어있습니다.
루날 님의 리뷰
2019.06.20 16:49:42
1회차
1회차.

봉준호의 첫번째 작품인데, 벌써부터 기생충과 유사점이 보인다. 모순의 원심분리기에서 뱅뱅 돌다가 모든 인물이 제자리에 돌아와 각자의 또다른 계급 속으로 돌아가는 게 아마 봉준호는 첫 작품부터 계속 동어반복을 하고 있는 게 아닐까. 생각될 정도인데 엔딩 크레딧이 산뜻한 등산으로 끝나는 걸 보면 산뜻한 느낌이 들어서 조금 기분이 복잡해진다. 앞으로 봉준호 마라톤... 을 할 수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아무래도 봉준호 작품 중에서 따지자면 기생충 아니면 이 작품을 제일 좋아하게 될 것 같다. 참고로 주공아파트 특유의 구조를 이용한 추격씬이 너무 마음에 들었다.
해당 리뷰에는 스포일러가 포함되어있습니다.

비밀번호 재설정
새로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
비밀번호 재설정
개인정보 취급방침 에 동의합니다.

문의 및 제안
소중한 의견을 보내주셔서 감사합니다.
리뷰 신고
편파적인 언행
인종차별, 성차별, 동성애 혐오, 정치, 종교 등
욕설 및 음란성
타인에게 모욕감이나 수치심을 주는 언행
개인 안전 보호
개인의 사적인 정보, 특정 개인에 대한 강도 높은 비방, 혐오 발언
도배 및 광고
영화를 보지 않고 남긴 것이 분명한 리뷰
스포일러 포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