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군 님의 영화 <집으로...> 리뷰 - 키노라이츠
드라마 / 2002

2019.08.22 22:01:22
[여든일곱번째리뷰] 집으로...
안녕하세요 박군입니다. 오늘은 무려 17년만에 개봉할 영화... 가슴 깊이 남아있는 그 감동적인 영화 <집으로...> 시사회를 다녀왔습니다. 이번 영화에서 정말 보고 눈물이 계속 흘러 영화를 제대로 보지 못했습니다. 옛날에 보았을땐 사싱 '상우'의 입장으로만 보았던 영화였고, 그래서 '상우'의 입장에서의 눈물을 같이 흘렸다면 이번에는 '할머니'의 입장으로 보여졌고 그 만큼 정말 눈물도 더 많이 진하게 흘렀습니다. '김을분'할머니의 정말 순수한 할머니의 모습... 정말 보고 눈물이 하염없이 흘러나왔는데, 지금바로 리뷰를 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이정향 감독님의 작품으로, 이전 <미술관 옆 동물원>, <오늘>...등 여러가지의 영화를 만들었습니다. <집으로...>는 조금더 특별한 이야기가 있습니다. '김을분'할머니를 뵙고, 할머니가 처음엔 출연을 거부하셨다고 합니다. 말그대로 '김을분'할머니의 첫 연기가 바로 <집으로...>영화였습니다. 정말 대단하고 놀라웠습니다. 그리고 정말 인기가 많은 '유승호'배우도 있었습니다.

- 비주얼

​정말 오래됐고, 도시와는 멀리 떨어져 있는 작은 한적한 시골... 그래서인지 정말 뭔가 더 들어간게 아니라 있는 그대로를 보여준 영화였습니다. 감독님이 오래전 인터뷰에서 말씀하시길 "​그냥 멸치육수에 국수를 삶은 거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다른 향신료, 양념이 없는​" 정말 그 말씀 그대로 이 영화는 그렇습니다. 있는 그대로의 서울에서 올라온 반듯한 아이와 오랜 세월 혼자지내신 할머니의 동거이야기. 카메라 무빙이나 이런건 사실 저는 이 작품에 따지고 싶지 않았습니다. 그것보다도 정말 그 시절과 아주 걸맞는 분위기와, 고요하고 한적한 시골 그리고 닭백숙이 이미 이 영화를 잘 표현했습니다.

- 연기

​할머니.. 정말 연기를 잘 하셨습니다. 대사 없이, 손짓과 눈빛으로 모든걸 연기 하신 할머니의 모습이 정말 좋았습니다. 영화를 보고있을때 할머니의 연기와 할머니의 모습만 봐도 정말 눈물이 울컥했습니다. 정말 있는 그대로 보여주셨습니다. 유승호 배우는 사실 많이 아시죠. 다른 영화에서도 멋지게 등장을 했고, 지금은 어린 유승호 배우를 볼 수가 없죠. 귀여움과 철 없는 모습이 정말 좋았습니다. 정말 제가 어렸을때의 모습과도 같아서 정말 주먹으로 꿀밤을 콩! 찍어주고싶었을 만큼 얄미운 캐릭터이기도 했습니다.

- 스토리

​현실적인 스토리가 방영되어있습니다. 이 영화에선 시골에 온 서울소년이 적응을 해 나가는 이야기로 여러가지의 에피소드가 한번에 보여줍니다. 장난도 많고, 이기적인 모습도 담겨 져 있지만 점차 갈수록 가슴이 따뜻해지는 상우의 성장영화이기도 했지만 혼자 살면서 외로웠고, 힘든 시간을 보내온 할머니의 정도 많이 들어져 있는 영화이기도 합니다. 손자를 위해서 짜장면을 사줄때 안먹고 계속 먹으라고 손짓을 하는 모습이라던지, 할머니간의 대화라던지... 이런 장면이 들어가기에 더 마음이 막막해지는 영화였습니다. 제가 처음에 이 영화를 리뷰하기전, ​이 영화는 드라마로 만들어도 될것같다.​라고 말했습니다. 그 이유는 이 영화에선 상우가 성장하면서 벌어지는 여럭지의 에피소드와 할머니에 대한 이야기도 들어있기때문에 더 확장하고 더 크게 늘려도 정말 나쁘지않을 작품이라고 생각이 들었습니다.

- 결론

​정말 남녀노소가 다 즐길 수 있는 영화였습니다. 하지만 진짜 무엇보다도 지금 저와 동갑인 사람들은 더더욱 보면 눈물을 흘릴 영화입니다. 그리운 할머니, 할아버지가 정말 절로 떠오르게 했던 작품이며 정말 MSG 하나도 안들어간 밍밍한 맛의 국수를 들이킨 기분이였습니다. 그치만 건강해지고 정말 마음도 맑아지고 머리도 맑아지는 그런 영화. 최고였습니다.

이 영화가 개봉했을 당시, 저는 6살입니다. 제가 6살의 추억도 사실 많이 나는데 이 영화를 보고 그때 그 시절 시골에 있을때 생각이 하니 정말 뭉클해지고 눈물이 왈칵쏟아져 나왔습니다. 저에게 가장 큰 감동과 철 없는 상우의 모습이 마치 저의 모습과도 같아 더 몰입을 할 수 있었기에 저는 초록색 신호등과 5점을 줬습니다.
해당 리뷰에는 스포일러가 포함되어있습니다.

비밀번호 재설정
새로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
비밀번호 재설정
개인정보 취급방침 에 동의합니다.

문의 및 제안
소중한 의견을 보내주셔서 감사합니다.
리뷰 신고
편파적인 언행
인종차별, 성차별, 동성애 혐오, 정치, 종교 등
욕설 및 음란성
타인에게 모욕감이나 수치심을 주는 언행
개인 안전 보호
개인의 사적인 정보, 특정 개인에 대한 강도 높은 비방, 혐오 발언
도배 및 광고
영화를 보지 않고 남긴 것이 분명한 리뷰
스포일러 포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