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기자 님의 영화 <시동> 리뷰 - 키노라이츠
드라마 / 2019

2019.12.22 23:34:39
마동석을 위한 영화? 이 배우도 있다
'택일'(박정민)은 엄마 '정혜'(염정아)가 검정고시 학원비로 준 돈을 '중고 오토바이'를 사는데 모두 써버린다. 시동도 잘 걸리지 않는 '택일'의 오토바이는 친구 '상필'(정해인)의 무게까지 더해지니 '언덕'을 올라가는 것도 버거워한다. 이윽고 불량배들이 오토바이 거울을 깨뜨리자, '택일'은 열을 받으며 '언덕'을 내려간다. 경찰에게 잡힌 '택일'은 이어 '정혜'에게 소환되고, 전직 배구 선수 출신인 '정혜'는 불같은 손맛으로 '택일'을 강타한다. 자유분방한 성격의 '택일'은 자신의 인생을 '택일'하고자, 집을 나가 혼자 살아보기로 한 후, '만 원 한 장'을 내밀고 버스에 오른다.

2019/12/22 CGV 목동
--- 이하 리뷰 전문은 알려줌 하단 링크
해당 리뷰에는 스포일러가 포함되어있습니다.

비밀번호 재설정
새로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
비밀번호 재설정
개인정보 취급방침 에 동의합니다.

문의 및 제안
소중한 의견을 보내주셔서 감사합니다.
리뷰 신고
편파적인 언행
인종차별, 성차별, 동성애 혐오, 정치, 종교 등
욕설 및 음란성
타인에게 모욕감이나 수치심을 주는 언행
개인 안전 보호
개인의 사적인 정보, 특정 개인에 대한 강도 높은 비방, 혐오 발언
도배 및 광고
영화를 보지 않고 남긴 것이 분명한 리뷰
스포일러 포함